2024.02.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6.9℃
  • 흐림강릉 5.1℃
  • 구름많음서울 7.6℃
  • 흐림대전 6.1℃
  • 대구 4.6℃
  • 울산 3.6℃
  • 흐림광주 6.7℃
  • 부산 4.9℃
  • 흐림고창 5.6℃
  • 제주 8.0℃
  • 구름많음강화 6.0℃
  • 흐림보은 4.9℃
  • 흐림금산 4.7℃
  • 흐림강진군 6.5℃
  • 흐림경주시 4.1℃
  • 흐림거제 4.8℃
기상청 제공

실시간 뉴스


복지뉴스

청년의 생생한 목소리로 이끄는 보건복지 정책

- 2024 제2기 보건복지부 2030 자문단 발대식 개최-

  보건복지부(장관 조규홍)는 2월 2일(금) 서울시티타워(서울 중구)에서 2024 제2기 보건복지부 2030 자문단 발대식을 개최하였다. 

 

  정부는 청년의 국정 참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지난해 9개 부처*를 대상으로 청년보좌역과 2030 자문단 제도를 도입하였고, 올해는 24개 장관급 중앙행정기관 전체로 확대한다.

 

     * 보건복지부 등 청년정책 전담부서가 있는 9개 기관

 

 

  보건복지부는 지난해 손윤희 청년보좌역(33세)을 자문단장으로 제1기 자문단을 구성하여 운영해왔다.

 

  저출산·연금 등 청년세대의 관심이 많은 보건복지 현안에 대해 자문단원들과 활발히 소통하였으며, 자문단은 청년들의 생생한 아이디어를 정책에 반영하는 공식창구로서 자리매김했다.

 

  올해는 손윤희 청년보좌역을 단장, 박정재 청년보좌역(29세)을 부단장으로 하여 신규 단원 5인을 추가로 선발, 20명의 단원들이 제2기 자문단 활동을 이어간다.

 

  이날 발대식에서는 자문단의 보건복지 정책 이해도를 높이기 위한 주요 정책 교육에 이어, 청년보좌역 주재로 24년도 한 해 자문단 운영계획 및 분과별 브랜드 과제 논의가 이루어졌다.

 

  앞으로 자문단은 3대 분과(인구·사회복지·보건의료)별*로 하나의 연간 브랜드 과제를 선정하여 담당부서와 현장방문, 간담회, 청년 토크콘서트 등 지속 논의과제로 적극 참여하는 한편, 개별 단원의 직역·관심 분야 등에 따른 개인별 주요정책 모니터링 활동을 수행할 예정이다. 

 

     * ’23년 4대 분과(청년복지·인구정책·사회복지·보건의료)에서 개편 

 

  아울러, 보건복지 분야는 물론 정책과 관련된 타 부처 자문단과도 내외로 활발히 소통하며 2024년에도 적극적인 자문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제2기 보건복지부 2030 자문단 신규 단원을 대표해 유상윤(26세, 지방 거주)님이 발대식에서 “청년세대의 목소리를 대표한다는 마음으로 자문단원으로서 책임감을 갖고 참여하겠습니다”라며 포부를 밝혔다.

 

  이기일 보건복지부 제1차관은 신규단원에 위촉장을 수여한 뒤 환영사를 통해, “작년 한 해 자문단원들의 역할이「청년 복지 5대 과제」 마련, 고립·은둔청년 대책 발표 등에 큰 힘이 되었고, 복지부 청년정책이 한 단계 진전할 수 있었다”라고 하면서,

  

  “경험이나 관련 전문성이 부족하지는 않을까 위축되지 말고 일반청년을 대표한다는 마음가짐으로 정책에 대해 가감 없이 말해달라”며, “ 복지부도 청년의 생생한 목소리를 정책에 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